심형탁, “박나래와 썸? 회사서 연애금지령” 고백

figaro-1

“심형탁, 알고보니 치골 섹시남” 반전 화보컷 추가 공개

심형탁, “박나래와 썸? 회사서 연애금지령” 고백

‘뇌순남’ 심형탁이 치명적인 매력의 화보로 여심을 흔들었다.

심형탁은 패션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뉴스 피가로코리아와 eNEWS24가 공동 기획한 화보에서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를 드러냈다. 이번 화보는 놈코어 룩과 락시크 무드 등 다양한 컨셉트로 진행됐다. 현장에서 심형탁은 ‘뇌순남’ 이미지와 180도 다른 세련된 뉴요커의 모습부터 조각미남 다비드상의 이미지까지 완벽히 소화했다. 특히 식스팩과 이어지는 섹시한 치골을 살짝 노출해 ‘심장폭행남’으로 등극할 조짐이다.

화보 후 응한 인터뷰에서 그는 “타인과의 경쟁, 승부에는 큰 관심이 없지만 나 자신과의 싸움에서는 이기려고 노력한다. 자신과의 약속을 꼭 지키는 것, 그게 제일 중요하다. 올해 초 게을러진 내 자신을 추스르고 초심으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에 운동을 시작했다. 솔직히 14주 동안 지옥을 맛보는 듯했다. 헬스장에 매일 출근하는 것은 물론, 하루 물 500ml와 닭가슴살 세팩, 김밥 한줄로 버텼다. 한계에까지 이르렀지만 어느 순간 식스팩이 내 몸에 새겨지더라”고 털어놨다.

심형탁은 최근 MBC ‘무한도전-바보전쟁 순수의 시대’ 에 출연해 ‘뇌순남’이라는 타이틀을 얻기도 했는데 최근 인기에 대해 “모두 거품이다. 곧 사라질 것”이라며 겸손해했다. 이어 “다시 바닥으로 돌아가더라도 열심히 살 것”이라며 “연극 연습에 한창이라 밖에 나갈 시간이 없어서 크게 인기를 실감하지는 못했다. 데뷔 후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데 꿈만 같다. 내 스스로 거품이라고는 했지만 그래도 오래 가고 싶다. 예능, 드라마, 영화, 라디오 DJ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한도전’에서 박나래를 이상형으로 꼽은 것에 대해 그는 “진짜로 좋아하는 분이지만 회사 차원에서 지금 난 연애금지다. 소속사에 몸담은 지 10여년 만에 일을 가장 많이 하고 있다. 회사를 위해서나, 나를 위해서나 지금은 연애보다 일에 충실해야 할 때인 것 같다. 연애는 당분간 하지 못할 것 같다”며 웃었다.

심형탁은 27일 막이 오르는 연극 ‘한밤중에 개에게 일어난 의문의 사건’ 준비에 한창이며 영화 ‘아빠는 딸’에 캐스팅됐다. 또 SK텔레콤과 금융권, 화장품 광고를 촬영하는 등 대세남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심형탁의 화보 비하인드컷과 더욱 자세한 인터뷰는 피가로코리아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eNEWS24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다음TV팟과 카카오TV 내 ‘e뉴스세끼’ 등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스타일링 총괄기획=이기오(피가로코리아 편집장), 헤어=진동희 원장(진끌로에), 메이크업=최은희 아티스트, 의상 및 소품=버커루, 차미스코리아, FFl, 아클림콜렉트

 

사진 제공 = 피가로코리아

 

 

Categories: GIO's pic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