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엔 바이 비더스킨, 베트남 론칭 행사 개최로 아시아 공략 나서


스킨케어 브랜드 뮤엔 바이 비더스킨(MUEN By be the skin)이 “지난달 29일 베트남 호치민시에 있는 머펄르 크리스탈 팰리스 호텔에서 론칭 행사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아시아 시장 공략에 나섰다”고 밝혔다.

 최근 동남아시장에서 한국화장품의 인지도와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기능성 기초 제품에 대한 수요 증가로 베트남 소비자들의 눈높이와 까다로운 취향을 충족시킬 화장품에 대한 욕구가 커지는 추세다.

뮤엔 바이 비더스킨은 동남아 소비자들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도록 연구, 개발하여 론칭한 수분 미백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다. 이날 행사를 통해 동남아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수분 미백 기능 중심의 기초화장품3, 립스틱 2종을 출시했다. 현재 호치민 AEON 몰 프로모션 존에서 시세이도, 고세 등의 브랜드와 함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또 그린매니저 80명들과 함께 베트남 현지 유통 총괄 책임자 및 MD, NUS(National University of Singapore) 교수이자 베트남 유명 모델인 MR & Mrs. Delios 부부 등 약 130여 명이 참여하여 높은 기대감을 나타냈다.

29일 발매식을 시작으로, 온오프라인 및 방문판매 등 판매 채널을 다각화하였으며,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사전 공개된 브랜드 티저 영상과 브랜드 풀 스토리 영상이 좋은 현지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뮤엔 바이 비더스킨의 총괄기획본부장인 성준제 이사는 현지 니즈를 반영한 지속적인 제품 출시를 통해 베트남 고객들에게 올바른 뷰티 문화를 전파하는 브랜드가 되겠다또한 베트남을 시작으로 향후 중국 등 아시아 시장 전체를 대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뮤엔 바이 비더스킨 총괄마케팅부문장인 임언정 이사는뮤엔 바이 비더스킨 브랜드 개발을 위해 데스크 리서치부터 유통에 이르기까지 현지 시장과 고객정보를 철저히 분석했다제품별 수차례에 걸친

사용감 평가를 통해서 출시된 만큼 베트남 포함 동남아시아 여성들의 피부에 적합하고 아름다운 피부로 케어 가능하도록 반영된 제품이라며 자신감을 나타냈다

Categories: G-ISSUE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