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생애 첫 ‘주간아이돌’ 출격 “19년 차? 시키면 다한다”

‘아시아의 별’ 보아가 ‘주간 아이돌’에 뜬다. 그는 주체할 수 없는 끼를 아낌없이 방출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보아는 31일 오후 6시에 방송 예정인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한다. 신곡 ‘내가 돌아’로 컴백을 앞두고 진행된 예능 출연이었다.

 

제작진에 따르면 최근 엄정화, 비 등 역대급 스타들의 ‘주간아이돌’ 방문에 이어 19년 차 아이돌 아시아의 별 보아가 지하 3층에 처음으로 방문 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았다.

이에 정형돈, 데프콘 등 MC들은 보아의 첫 ‘주간 아이돌’ 출연에 직접 환영 문구를 쓴 인간 화환으로 변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보아는 녹화 내내 MC들의 다양한 요청에도 “나는 시키면 다 한다. 빼지 않는다”고 받아치며 그간 숨겨온 예능에 대한 열망을 풀어냈다.

이외에도 ‘주간아이돌’ 시그니처 코너인 ‘랜덤 플레이 댄스’와 ‘2배속 댄스’는 물론 19년 차 아이돌 인생을 집약한 ‘다시 쓰는 프로필’ 코너를 통해 특별한 개인기부터 애교까지 보아만의 매력들을 선보였다.또한, ‘주간아이돌’ 역사상 세 번째로 댄서들을 대동해 파워풀한 안무가 돋보이는 신곡 ‘내가 돌아’를 선보이며 3년 만의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