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은세 2018 봄/여름 H&M  컬랙션 참석, 파리도 접수~

배우 기은세가 파리에서 고품격 비주얼을 뽐냈다.

2 28 (파리 현지시간), 글로벌 패션 브랜드 H&M은 도시의 우아함과 오리엔탈 미니멀리즘에서 영감 받은 2018 /여름 H&M 스튜디오 컬렉션을 파리 장식 미술관 (Musée des Arts Décoratifs was)에서 발표했다.

패션쇼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셀러브러티로  기은세를 포함알렉사 청(Alexa Chung), 나오미 해리스 (Naomie Harris), 존 스몰스 (Joan Smalls) 과 전세계에서 200명의 게스트가 참석하였다.

 

존스몰스

알렉사 청

한국 대표로 컬렉션에 참석한 기은세는 플로럴 프린트 롱드레스와 블랙 태슬 장식이 달린 오버사이즈 귀걸이로 포인트를 준 스타일로 청순하면서도 아름다움을 나타내어  동양 속

진주로 같은  눈부신 미모로 전 세계 미디어의 주목을 받았다

 이번 스튜디오 컬렉션에서는 클린한 실루엣자유로운 감성과 강렬한 추상적 프린트가 돋보였다테이러링과 워크웨어의 조화부드럽게 흘러내리는 패브릭강렬한 니트에 원색 컬러미니멀 디자인과 움직임 등의 요소를 더해 섬세한 균형을 선보였다

 

이기오 기자, 사진제공= H&M 

Categories: STYLE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