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 ‘덕밍아웃’, 연예인 아미 누가 있을까?

“방탄소년단이 너무 좋아요~”

배우 서우가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에 대한 팬심을 공개적으로 드러냈다. 인기 있는 연예인이 방송과 같은 공식석상에서 다른 연예인의 팬이라고 밝히는 일은 좀처럼 쉽지 않은 일이다. 의도치 않은 오해 때문에 구설에 휘말릴 여지가 때문이다.

 

하지만 방탄소년단 앞에서는 그 벽이 모두 허물어졌다. 특히나 서우는 “‘해피투게더3’ 출연료를 방탄소년단 콘서트 티켓을 사는데 쓰겠다”고 말하는 등 방탄에 대한 뜨거운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렇다면 서우처럼 용기 있게 ‘아미 인증’에 나선 연예인들은 누가 있을까.

▶국내파 아미

 

 

 

국내에서 대표적인 아미 팬으로 꼽히는 인물은 김소영 아나운서다. 그는 한 리얼리티 토크쇼에서 “방탄의 노래는 만원짜리 이어폰으로 들어도 좋다”고 밝히는가 하면, 정국의 생일에는 “오늘은 중요한 날이니까 포스팅을 해야겠다. 생축”이라는 글을 남기는 등 방탄소년단 관련 포스팅을 꾸준히 올려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박소현 역시 방탄소년단의 열렬한 팬이다. 그는 “랩몬스터, 슈가, 제이홉 이런 친구들이 쓴 가사가 너무 좋았다”면서 “데뷔 초기부터 마음에 들어 찾아본 적이 있다”고 밝힌바 있다.

 

 

영화 ‘곡성’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아역 배우 김환희는 “엑소를 좋아하느냐”는 MC들의 질문에 “엑소 오빠들도 정말 좋아하는데 저는 방탄소년단을 더 좋아한다”고 밝힌바 있다. 프로골퍼 김하늘은 “방탄소년단의 랩몬스터를 정말 좋아한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스포츠스타 아미

방탄소년단을 향한 팬 인증은 국내 보다 해외에서 더욱 뜨겁다. 지난 주 폐막한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도 해외 스포츠 스타들의 인증이 이어지기도 했다.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에 출전해 동메달을 획득한 알렉스 시부타니와 마이아 시부타니는 트위터를 통해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을 위해 모자를 준비했다. 그들에게 어떻게 전달해야 할지 모르겠다”는 글을 올려 관심을 모았다.

러시아 출신 여자 피겨 선수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도 자신의 SNS에 방탄소년단의 히트곡 ‘불타오르네’ 커버 영상을 올려놓을 정도로 열혈 팬이다.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한국 대표팀의 막내 이유빈도 “패기 있고 항상 도전적인 방탄소년단을 좋아한다”면서 “방탄 팬클럽 ‘아미’회원”이라고 깜짝 공개하기도 했다.

▶할리우드 스타 아미

빌보드뮤직 어워드 올해의 아티스트상까지 받았던 유명 그룹 백스트리트 보이즈 역시 방탄소년단의 팬이었다. 이들은 공식 트위터에 “사실 우리는 방탄소년단(BTS)의 정말 큰 팬이다”라는 글을 올렸다.

 

또한 할리우드 아역스타 카일리 로저스 역시 트위터 계정에 방탄소년단 노래 ‘쩔어’를 공유하며 “Waking up this morning like”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하기도 했다.

특히 지난해 미국 로스엔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씨어터에서 열린 ‘2017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As)’는 할리우드 스타들의 방탄소년단의 팬 인증의 장이 됐다.

방탄소년단이 화려한 무대를 선보인 가운데 배우 안셀 엘고트, DJ 마시멜로우 등 해외 유명 연예인들이 보인 반응이 눈길을 끌었다.

안셀 엘고트는 방탄소년단 무대에 흥겨워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고, EDM 전자음악계 유명 DJ이자 프로듀서인 DJ마시멜로는 “(2017 AMAs에서) 방탄소년단을 만나게 되다니 기쁘다”며 인증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이외에도 유명 DJ 체인스모커스 등이 방탄소년단에게 협업 제안을 하는 등 방탄소년단을 향한 해외 러브콜이 끊이지 않고 이어졌다.

▶뜻밖의 아미

 

 

 

필리핀 11대 대통령이었던 코라손 아퀴노의 딸 역시 방탄에 대한 사랑을 숨기지 못했다. 필리핀 유명 토크쇼 진행자이기도 한 그는 SNS를 통해 “Proud member of #btsarmy”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특히 “어떻게 방탄소년단을 사랑하지 않을 수 있냐”며 “도쿄, 방콕, 싱가포르 등에서 공연 언제 하냐. 방탄소년단을 보러 날아가겠다”고 덧붙여 필리핀 팬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