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2년 9개월 만에 컴백 ‘韓 日 가요계 왕의 귀환’

인기 아이돌 그룹 동방신기가 컴백한다. 이에 따라 한국 뿐만 아니라 일본 열도까지 들썩이고 있다.

동방신기는 28일 정규 8집 ‘New Chapter #1 : The Chance of Love’를 발매한다. 타이틀곡은 ‘운명 (The Chance of Love)’이다.

동방신기의 컴백은 지난 2015년 7월 이후 2년 8개월 만이다. 비슷한 시기 나란히 입대한 두 사람은 지난해 전역 후 SM스테이션을 통해 자신들의 솔로곡을 발표하는 등 컴백을 준비해왔다.

‘운명’은 중독성 있는 훅과 기타 리프가 매력적인 스윙재즈 기반의 댄스팝 장르다. 유노윤호, 최강창민의 세련된 보컬과 함께 ‘어른 섹시’가 더해졌다는 평가다. 특히 오랜 공백을 깨고 발표하는 앨범이기에 두 멤버가 기획 단계부터 콘셉트, 곡 선정, 앨범을 관통할 스토리 구성 등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이번 앨범에는 두 사람의 솔로곡도 수록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유노윤호는 솔로곡 ‘퍼즐’로 일렉트로 팝 장르의 곡을, 최강창민은 퓨처 베이스 기반의 R&B장르 ‘Closer(클로저)’로 리스너를 사로잡겠다는 각오다.

두 사람은 최근 예능 프로그램에 활발하게 출연하며 이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미 일본에서는 대규모 투어를 성공적으로 개최, 한류스타로서의 명성을 다시 한 번 증명한 이들이 국내에서도 위용을 과시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동방신기는 28일 오후 6시 정규 8집을 공개한다. 오는 5월 5일과 6일 이틀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내 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TVXQ! CONCERT -CIRCLE- #welcome’을 개최할 예정이다.

사진 제공=SM엔터테인먼트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