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용준 ♥ 박수진 4월 둘째 출산 “성별은 사생활, 조심스럽다”

배우 배용준과 박수진 부부가 4월 중순에 출산을 앞두고 있다.

키이스트 관계자는 4일 “박수진이 오는 4월 중순 출산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둘째 성별이 딸이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이들에 대한 관심이 뜨거워졌다. 소속사 측은 “성별은 개인적인 일이라 말씀드리기 조심스럽다”고 말을 아꼈다.

박수진은 지난해 8월 둘째 임신 소식을 밝혀 화제를 모았다.

한편 배용준, 박수진은 배우 선후배자, 같은 소속사 소속 배우로 만나 지난 2015년 7월 결혼했다. 이어 두 사람은 1년여 만인 2016년 10월 첫 아들을 품에 안았다.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사진제공=키이스트

Categories: G-ISSUE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