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2년 만의 중국행…’팬들과 함께 운 이유’

배우 박해진이 중국 팬들을 위해 깜짝 이벤트에 나섰다.

박해진은 지난 24일 베이징 중심가에서 중국 팬들과 만났다. 그가 자신의 데뷔 12주년과 생일을 기념하기 위해 모여 있는 팬들의 모임 현장을 깜짝 방문하며 성사된 일이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날 모인 현지 팬들은 박해진에게 보낼 영상과 사진촬영을 준비하고 있었다. 현장에 합류한 소속사 직원은 팬들에게 “소원이 무엇”인지 물었다. 이에 팬들은 “해진 오빠를 한 번 보는 게 소원”이라고 답하자, 박해진은 웨이보 생방송 카메라를 직접 들고 나타나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팬들은 “오빠가 중국에 오길 기도했다”, “우리와의 약속, 같이 나무 심으러 가자는 약속을 지키게 해달라고 매일 기도했고 드디어 오빠가 중국에 와서 우리의 기도가 이루어졌다. 너무나 감동적”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박해진의 눈시울도 뜨거워졌다.

특히 그동안 한한령으로 3년 간 주인없이 박해진의 생일 초를 켰던 팬들은 자신들의 우상과 함께 생일 축하 노래를 불렀다.

이날 박해진의 깜짝 방문은 웨이보 생방송을 통해 공개됐다. 웨이보 생방송은 중국시간 오후 10시(한국시간 11시)에 진행된 사전 공지 없는 방송이었음에도 동시 접속자가 무려 9만 명에 달했다.

박해진은 지난 24일 미세먼지 개선을 위한 나무심기 프로젝트를 진행 위해 중국 베이징으로 출국했다. 그는 방산구 지역에서 나무를 심은 뒤 이날 팬들과 함께 만나 의미 있는 해외 활동에 나섰다.

한편 박해진은 100% 사전제작 드라마 ‘사자’ 촬영에 한창이다.

사진 제공=마운틴 무브먼트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G-ISSUE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