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컴버배치 소속 美 UTA사와 파트너십 체결 ‘현지 활동 발판’

걸그룹 소녀시대 출신 가수 제시카가 미국 UTA (United Talent Agency)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해 현지 활동에 발판을 놨다.

소속사 코리델 엔터테인먼트는 8일 “제시카가 미국 최대 에이전시 UTA (United Talent Agency)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면서 “미국에서의 활동에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제시카와 계약을 맺은 미국 UTA는 베네딕트 컴버배치, 타이라 뱅크스, 머라이어 캐리 등 세계적으로 영향력 있는 아티스트들이 대거 소속 되어 있는 미국 최대의 에이전시다. 제시카는 이들과 함께 미국 활동에 나설 에정이다.

코리델 엔터테인먼트는 “UTA의 뛰어난 비즈니스 운영 능력과 가능성을 믿고 이를 통해 제시카의 미국 진출 및 글로벌한 성장을 다각도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이번 파트너십 체결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또한 제시카와 파트너십 체결에 대해 UTA의 아시아 마켓 총괄 디렉터 맥스 미카엘(Max Michael) 역시 “다방면에서 뛰어난 잠재력과 능력을 가진 제시카와의 파트너십에 매우 기대가 크며 아티스트의 글로벌 성장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미국 최대 에이전시 UTA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한 제시카는 국내외를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