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5월 4인조 컴백 ‘종현 비보 후 첫 앨범..’

인기 아이돌 그룹 샤이니가 4인 체제로 컴백에 나선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16일 공식사이트와 공식 SNS를 통해 샤이니의 신보 ‘더 스토리 오브 라이트(The Story of Light)’ 발매 소식을 알렸다.

샤이니는 5월 28일을 시작으로 6월 11일, 6월 25일 세 차례에 걸쳐 신보를 내놓는다고 발표했다. 정확한 컴백 방식이 드러나지 않은만큼 더욱 관심과 기대를 모은다.

이로써 샤이니는 2016년 10월 발표한 정규앨범 ‘1 of 1’ 이후 약 1년 8개월여 만에 가요계에 컴백하게 됐다. 특히 지난해 말 종현의 비보 이후 내놓는 첫 국내 앨범이라 남다른 의미를 더했다.

샤이니는 종현이 세상을 떠난 뒤에도 팀의 존속을 알리며 꾸준히 활동을 이어왔다. 샤이니는 지난 2월 도쿄와 오사카에서 돔 공연을 통해 4인조로 첫 공식 활동에 나선 바 있다. 멤버들은 이 자리에서 “샤이니는 영원히 5명이다. 종현을 절대 잊지 말아달라”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후 태민, 민호, 키 등은 각종 예능과 공연, 화보 등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진행했다. 온유 역시 강제추행 무혐의 처분을 받으며 오명을 씻고 활동 재개를 준비해왔다.

다시 뭉친 4명의 샤이니는 5월 28일을 시작으로 본격 컴백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사진 제공=SM엔터테인먼트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