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민주 X 유나킴, 듀오 칸으로 ‘엠카’ 무대 첫 선 “설레는 마음”

그룹 디아크 출신 유나킴과 전민주가 여성 듀오 칸(KHAN)으로 데뷔 무대에 선다.

칸(유나킴, 전민주)은 24일 오후 방송 예정인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한다. 이들은 이날 데뷔곡 ‘I’m Your Girl?’ 무대를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칸은 지난 2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디지털 싱글 ‘I’m Your Girl?’을 발매했다. 이와 함께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첫 공식 무대를 선보이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유나킴과 전민주는 칸이란 유닛으로 팬들에게 첫 선을 보이는 무대인 만큼, 보다 더 멋진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했다. 소속사 마루기획 측은 “칸으로서 음악방송에 첫 출연을 앞둔 두 멤버는 설레는 마음으로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면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 멋진 보컬과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인 만큼 칸의 음악방송 데뷔 무대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칸은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음악방송 출연 및 각종 공연 등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