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韓 넘어 빌보드까지 점령 ’15개 부문 진입’

걸그룹 블랙핑크가 팝의 고장인 미국까지 사로잡았다. 이들은 빌보드 차트에서 무려 15개 부문에 걸쳐 랭크되는 쾌거를 이뤘다.

빌보드 26일 차트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첫 미니앨범 ‘SQUARE UP’과 타이틀곡 ‘뚜두뚜두’를 통해 빌보드 메인 차트인 ‘Billboard 200’에 40위, ‘Hot 100’에 55위로 진입했다.

‘Billboard 200’, ‘Hot 100’은 한 주간의 스트리밍 실적, 음원 판매 실적, 라디오 방송 횟수 등을 종합해 선정하는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를 집계하는 차트다.

이 외에도 블랙핑크는 ‘World Albums’ ‘Emerging Artists’ 1위에 오른 데 이어 ‘YouTube Songs’과 ‘SOCIAL 50’에서 각각 4, 5위를 기록했고, ‘Billboard Artist 100’ ‘Streaming Songs’ ‘Streaming Songs’ ‘Digital Albums’ 등 총 15개 부문 빌보드 차트에 이름을 올리며 전세계적인 인기를 증명했다.

블랙핑크의 뜨거운 인기에 미국의 포브스(Forbes)는 “블랙핑크가 핫100과 빌보드 200 차트에서 K팝 걸그룹 최고 성적을 거두는 역사를 썼다”고 집중 조명했다.

이어 “2009년 이후 K팝 걸그룹이 핫100 차트에 오른 건 처음이다. 다른 메인차트인 ‘빌보드200’에서도 ‘SQUARE UP’은 2NE1이 ‘Crush’ 앨범으로 기록한 61위를 넘어 K팝 걸그룹 역사상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해외 차트 성적 뿐만 아니라 블랙핑크는 한국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뚜두뚜두’는 27일 오전 9시(한국시간) 기준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에서 모두 1위에 오르는 ‘올킬’ 행진 중이다.

블랙핑크는 ‘뚜두뚜두’ 뮤직비디오 공개 10일 만에 1억뷰를 돌파하는 K팝 걸그룹 최단 신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데뷔 이후 총 6편 뮤직비디오가 모두 억대뷰를 달성하며 ‘신기록 제조기’라는 수식어에 걸맞은 활약을 펼치고 있다.

사진 제공=YG엔터테인먼트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