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대만 패션지 커버 장식 “대만팬 정성에 눈물 흘리기도..”

배우 공효진이 대만 패션지 커버를 장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대만 패션지 ‘보그 타이완’은 공식 SNS를 통해 공효진과 함께한 8월호 커버 2종을 공개했다. 공효진은 이번 화보를 통해 국내를 넘어 아시아에서도 사랑 받는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냈다는 평가다.

공개 된 커버에는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는 공효진의 모습이 담겼다. 내추럴한 웨이브 헤어에 반짝이는 스팽글 포인트 드레스로 여성미를 드러냈다. 또한 블랙 드레스에 단정하게 빗어 넘긴 헤어스타일은 시크하면서도 고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소속사측은 “소품 하나, 포즈 하나도 세심하게 고민하는 그녀의 프로다운 모습에 ‘보그 타이완’ 관계자들은 연신 감탄을 쏟아냈다”고 전했다.

이날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공효진은 ‘대만 팬들이 너무 좋아하고, 보고 싶어 한다’는 말에 “처음이자 마지막 해외 팬미팅을 대만에서 했는데, 그 때 마지막에 준비해주셨던 정성이 담긴 영상편지를 보고 울었던 기억이 나네요. 저도 항상 다시 만날 날을 기대하고 있어요”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가장 애정이 가는 캐릭터를 묻는 질문에는 “어느 것 하나 뽑기가 참 힘든데, 대만 팬분들이 알고 계신 작품 중에서 꼽으라면 ‘질투의 화신’ 표나리인 것 같아요.”라고 답했다.

‘5년 후 지금을 돌아봤을 때 어떤 사람이고 싶은지’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5년 뒤, 내가 드라마를 보면서 울고 그랬던 것처럼 감성이 성장하고, 추억이 생길 수 있는 나이에 저와 제 작품이 그 분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기억나는 배우일 수 있었으면 해요”라고 답했다.

한편 공효진은 데뷔 후 첫 카체이싱 액션에 도전한 영화 ‘뺑반’ 촬영 중이다.

사진 제공=대만 ‘보그(VOGUE)’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G-ISSUE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