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민, 9월 솔로 앨범으로 홀로서기 “티아라 넘어선 역대급 스케일”

걸그룹 티아라 출신 가수 효민이 솔로 앨범을 발매하고 홀로서기에 나선다.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는 7일 “효민이 9월 중순 솔로 앨범 발매를 목표로 작업 중에 있다”고 밝혔다.

효민의 이번 솔로 앨범에는 태연 ‘FINE’, EXO ‘Ko Ko Bop’, 레드벨벳 ‘Power Up’, 트와이스‘Dance The Night Away’를 작업한 유명 퍼블리셔가 프로듀싱에 참여해 관심을 높였다.

또한 이효리 ‘Bad Girls’, 현아 ‘Bubble Pop!’과 씨스타 ‘Give it to me’, ‘있다 없으니까’, ‘나 혼자’ 등 수많은 포인트 안무를 유행시킨 DQ팀이 안무팀으로 참여해 한층 더 완성도가 높아졌다는 평가다.

이번 앨범에 대한 효민의 투자는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그는 레드벨벳 ‘빨간맛’, 태연 ‘FINE’ 등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성창원 감독과 손을 잡고 퀄리티 높은 뮤직비디오를 탄생에도 공을 들였다.

소속사측은 “이처럼 솔로 가수로 새 출발에 나선 효민은 프로듀싱부터 안무, 뮤직비디오까지 각 분야의 전문가들을 총출동해 앨범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한편 효민은 9월 중순 솔로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다.

사진 제공=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