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새 싱글 ‘BAE’로 초고속 컴백 ‘4연속 두드림 통할까?’

걸그룹 씨스타에서 솔로 가수로 홀로서기에 나선 효린이 다시 한 번 가요계 출사표를 던진다.

효린은 13일 공식 SNS를 통해 새 스페셜 싱글 ‘BAE’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와 함께 컴백 소식을 전했다.

음반 재킷 이미지처럼 꾸며진 이번 티저에는 우아한 포즈와 눈빛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는 효린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싱글 타이틀 ‘BAE’ 문구에 ‘2018.08.16.’이라는 효린의 멘트가 더해지며 컴백 소식까지 함께 전했다.

이로써 올 초 ‘내일할래(To Do List)’를 시작으로 ‘달리(Dally)’, 최근 발표한 ‘바다보러갈래(SEE SEA)’까지 싱글 프로젝트 곡을 잇달아 발매하며 솔로 아티스트로 존재감을 드러낸 효린은 한 달 만에 스페셜 싱글 ‘BAE’로 다시 한 번 팬들 앞에 서게 됐다.

앞서 효린은 tvN ‘인생 술집’을 통해 십자가 모양의 커버 타투와 관련한 자신의 리얼 스토리를 털어놓으며 관심을 모은 바 있다. 특히 콤플렉스를 긍정 마인드로 극복한 그의 모습에 아낌없는 응원이 쏟아졌고, 이에 효린은 이번 스페셜 싱글로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겠다는 계획이다.

 

팬들에게 주는 여름 선물과도 같은 신곡 ‘BAE’는 뜨거운 여름과 더욱 어울리는 시원한 템포의 곡이다. ‘바다보러갈래’ 활동 당시 가는 곳마다 화제를 불러 모았던 니콜 커클랜드(Nicole Kirkland) 크루 댄서들과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효린의 새 서머 스페셜 싱글 ‘BAE’는 오는 1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진호 기자 caranian@gioami.kr

Categories: K-POP

Tags: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