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대 앞둔 ‘싱글대디’ 이수근의 조언은?…’물어보살’

[*]



associate_pic

[*] 24일 오후 방송되는 ‘물어보살’에서는 군입대를 앞둔 24세 싱글대디의 사연이 전파를 탄다 2022.01.24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김예지 인턴 에디터 = 군입대를 앞둔 싱글 대디가 아이 양육 문제로 ‘물어보살’을 찾는다.

2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하 ‘물어보살’) 149회에서는 3세 아들을 둔 24세의 싱글 대디가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해당 의뢰인은 군입대를 앞두고 있다고 운을 떼며, 처음 영장을 받았을 때는 아이가 뱃속에 있어 입대를 연기했고, 최근에 또 한 번 영장을 받아 입대를 미룰 수가 없게 된 사연을 털어놓는다.

이어 의뢰인은 현재 이혼 진행 중이기에, 자신이 군대에 가 버리면 아이의 보호자가 없어진다며 보살들의 조언을 구한다.

이에 서장훈과 이수근은 “법이 어떻게 되어있나”, “아이 엄마와 얘기해봤어?”, “부모님이 봐주시는 건 어떠냐”라고 물으며 여러 방법을 제안했지만, 의뢰인은 모두 여력이 되지 않아 아이를 맡기기엔 어려움이 있다고 답했다는 후문이다.

결국 이수근은 “3자니까 마음 편하게 이렇게 말하는 것 같아? 아니다. 누구라도 이렇게 말했을 거다”라며 진심어린 마음으로 충고와 위로를 전했다는 후문이다.

‘보살’ 이수근의 싱글대디를 위한 해결책은 ‘물어보살’ 149회에서 확인 가능하다.

◎지오아미 코리아 hopeyeji@gioami.kr

Categories: BEHIND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