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눈시울 붉힌 이유…’조선팝 어게인’

[*]

기사내용 요약


母 송순단 명창과 진도씻김굿 부른다



associate_pic

[*] 송가인. 2022.02.01. (사진 =포켓볼스튜디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이재훈 에디터 = TV조선 ‘미스 트롯’ 시즌 1 우승자 출신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명절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린다.

1일 소속사 포켓볼 스튜디오에 따르면 송가인은 이날 오후 6시20분 방송하는 KBS 2TV ‘조선팝 어게인 송가인’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조선팝 어게인’은 설날을 맞아 올해 호랑이 띠가 내뿜는 기운처럼 힘찬 새해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송가인이 준비한 국악콘서트다.

송가인은 트로트 뿐만 아니라 판소리, 창극 등 국악 등을 선보인다. 송가인은 원래 트로트보다 옛날 노래를 더 불렀다. 광주예고를 졸업하고 중앙대 음악극과를 졸업한 그녀는 판소리를 전공했다.

 특히 이날 송가인의 어머니 송순단 명창과 진도씻김굿을 부르는 모습이 방송에서 처음 공개된다.

제작진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오랜만에 관객들 앞에선 송가인은 관객들의 큰 박수와 호응에 눈시울을 붉혔다는 후문”이라고 귀띔했다.

◎지오아미 코리아 realpaper7@gioami.kr

Categories: BEHIND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