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박하선 “한효주, 동국대 전설이었다”


배우 박하선이 ‘대학 선배’ 한효주의 남달랐던 학창 시절에 대해 말했다.

26일 오전 방송된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는 ‘해적: 도깨비 깃발’의 주역 한효주와 이광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박하선은 “한효주와 대학 동문으로 동갑인데 제 바로 위 기수 선배님이시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선배들 사이에서 한효주에 대해 전설로 들었다. 한 학년 위에 되게 예쁘고 착한 선배가 데뷔해서 활동하고 있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 굉장히 기대를 했었는데 ‘동이’ 때 만나서 너무 좋았다”라고 회상했다.

이에 한효주는 “‘동이’가 벌써 12년 전이다. 특별하고 소중한 인연이다. 박하선, 이광수와 때 되면 한번씩 같이 얼굴 보고 맛있는 것도 먹고 모이면 이야기가 끊이지 않는다.”라고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이광수 역시 “‘동이’는 제 첫 드라마였는데 첫 단추를 잘 꿰서 지금까지 건강하게 잘 일하고 있지 않나 싶다”라고 특별하게 추억했다.

‘해적2’는 흔적도 없이 사라진 왕실 보물의 주인이 되기 위해 바다로 모인 해적들의 스펙터클한 모험을 그린 영화로 오늘(26일) 개봉했다.

(연예뉴스 정은지 에디터)

Categories: 최신기사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