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실 갔던 이지혜 “딸 많이 호전돼…걱정해줘서 감사”

[*]



associate_pic


[*] 손정빈 에디터 = 가수 겸 방송인 이지혜가 응급실에 갔던 딸이 많이 호전됐다고 알렸다.

이지혜는 2일 인스타그램에 “많이 걱정해줘서 감사하다. 엄마들 조언이 늘 큰 도움이 됐다”며 “태리는 많이 좋아졌다”고 했다. 그러면서 “아직 죽으로 버티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지혜는 전날 딸 태리가 장염 증세를 보여 응급실에 다녀왔다고 전했다. 이번에 올라온 사진엔 커피숍에 간 이지혜와 태리의 모습이 있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씨와 결혼했다. 이듬해 딸 태리를, 지난해 12월24일 둘째 엘리를 낳았다. 이지혜는 SBS TV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등에 출연 중이다.

◎지오아미 코리아 jb@gioami.kr

Categories: BEHIND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