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코로나 확진…출연 프로만 6개 비상(종합)

[*]



associate_pic

전현무


[*] 최지윤 에디터 = MC 전현무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출연 중 프로그램만 6개로 방송가에 비상이 걸렸다.

소속사 SM C&C는 “금일 전현무가 PCR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전날 신속항원검사 총 4번을 실시한 결과, 3번의 음성 결과를 확인했다. 마지막 검사 결과에서 양성을 의심했고, 이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전현무는 2차 예방접종(모더나)을 완료했다. 모든 일정에 앞서 수시로 신속항원검사를 진행했다”며 “전현무는 별다른 증상 없이 건강한 상태로 자택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 예정된 스케줄들은 모두 취소했다. 이후 진행사항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이라고 했다.

방송가 연쇄 감염 우려도 커지고 있다. 전현무는 MBC TV 예능물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과 ‘나 혼자 산다’를 비롯해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MBN ‘국대는 국대다’, tvN ‘프리한19’, JTBC ‘톡파원 25시’ 등 총 6개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전현무는 이날 오후 진행한 전참시 녹화에 불참했다. 농구스타 서장훈이 임시 MC를 맡았다. 개그맨 양세형 역시 전참시 녹화에 참석하지 않았다. 최근 코로나19에 감염, 완치 판정을 받은 상태다. 이날 자가격리가 끝났지만, 선제적 방역 차원에서 전참시 녹화에서 빠졌다.

톡파원 25시는 전날 전현무와 함께 녹화를 진행했다. 스태프와 출연자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3회까지 촬영을 마친 상태다. 추후 일정은 논의해 결정할 것”이라며 “촬영 전 현장 방역, 전 인원 자가진단키트 검사 등 방역 지침을 준수해 안전에 만전을 기하며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출연자 확진에 따라 전원 코로나19 검사 실시 등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것”이라고 밝혔다

나 혼자 산다는 “다음 주 월요일(7일) 스튜디오 녹화는 전현무 없이 진행할 것”이라고 알렸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지난 1일 촬영을 마쳤다. 앞으로 “2주간 녹화가 없어서 프로그램에는 영향을 끼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국대는 국대다와 프리한19도 “최근 녹화가 없었다”고 했다.

◎지오아미 코리아 plain@gioami.kr

Categories: BEHIND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