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겜’ 오영수 “급성 폐렴으로 고생…스텐트 삽입 시술도”

[*]



associate_pic

[*] 오영수 2021.02.08.(사진=롤링스톤코리아)

 *재판매 및 DB 금지


[*]전재경 에디터 = 배우 오영수가 8일 매거진 롤링스톤 코리아를 통해 화보를 공개했다.

오영수는 화보 촬영 후 인터뷰에서 연기 경력 55년 차, 긴 연기 인생 중 슬럼프나 위기가 한 번쯤은 왔을 것 같다는 질문에 “특별히 슬럼프라기보다는 건강에 문제가 생겼을 때가 아닐까 싶다”고 했다.

그는 2009년에 협심증으로 스텐트를 삽입하는 시술을 받았다. 몇 년 전에는 급성 폐렴에 걸려 고생하기도 했다고. 오영수는 “매일 아침 운동을 하면서 건강을 지키려고 노력한다”고 전했다.

오영수는 ‘배우를 하기 전으로 돌아간다면, 배우의 길을 다시 선택할 것인지’에 대한 질문에 “다시 돌아가도, 똑같이 할 거다. 열정과 문자가 같이 가야 인생인데 그때는 문자는 모자라고, 열정만 막 끓어오를 때니까 지금 얘기해도 내 모습 그대로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만 77세인 오영수는 지난해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에서 일남 역을 맡아 세계적인 인기를 얻었다. 오는 3월20일까지 대학로티오엠에서 공연하는 연극 ‘라스트 세션’에서 지그문트 프로이트 역을 맡고 있다.

associate_pic

[*] 오영수 2021.02.08.(사진=롤링스톤 코리아)

 *재판매 및 DB 금지

◎지오아미 코리아 for3647@gioami.kr

Categories: BEHIND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