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하이 타블로, 코로나 확진…”스케줄 취소”

[*]



associate_pic

[*]에픽하이 타블로. (사진=아워즈 제공) 2021.05.31.

[*]이재훈 에디터 = 힙합그룹 ‘에픽하이’ 멤버 타블로가 컴백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아워즈는 9일 “타블로가 이날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타블로는 백신 3차 부스터샷까지 접종을 마친 상태였다”면서 이렇게 밝혔다.

아워즈에 따르면 타블로는 지난 3일 미세한 증상을 느껴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받았고, 4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그러나 8일 자진해서 재검사를 진행한 결과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아워즈는 “현재 타블로의 증상은 경미한 상태이며 보건당국의 치료 지침 안내를 기다리고 있다”면서 “다른 멤버들을 비롯해 최근 타블로와 접촉한 스태프들은 곧바로 신속항원검사(RAT)를 진행했고,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에픽하이는 향후 예정된 스케줄을 취소한다. 타블로의 격리가 해제될 때까지 보건당국의 지시에 따를 계획이다. 다만 14일로 예정된 정규 10집 파트 2 ‘에픽하이 이스 히어 하(EPIK HIGH IS HERE 下)’는 예정대로 발매된다.

한편 일일 신규 확진자가 3만명을 넘어서는 등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면서 가요계에 또 비상이 걸렸다. 최근 10여일 동안 가요계에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은 아티스트는 50여명에 달한다.

◎지오아미 코리아 realpaper7@gioami.kr

Categories: BEHIND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