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크래비티 7명 코로나 확진…가요계 비상

[*]



associate_pic

정용화


[*] 최지윤 에디터 = 가요계에 코로나19 감염자가 속출하고 있다.

밴드 ‘씨엔블루’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는 13일 “멤버 정용화가 PCR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가벼운 목감기 증상만 있다”면서 “완치 판정을 받을 때까지 방역당국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와 필요 조치를 받겠다”고 했다.

9인조인 크래비티는 멤버 7명이 무더기 확진됐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11일 저녁 태영이 발열 증세를 보여 멤버 전원이 자가 진단 키트 검사를 했다”며 “형준이 키트 양성 반응을 보여 곧바로 멤버 전원이 병원에 방문, PCR 검사를 받았다. 그 결과 세림, 앨런, 정모, 민희, 형준, 태영, 성민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크래비티 멤버 전원은 현재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한 상태”라며 “스케줄 진행 시 자가 키트로 검사해 음성 확인 후 이행했다. 현재 멤버들은 발열과 인후통 외 다른 증상은 없다. PCR 검사 결과 이관에 따라 방역당국 지침을 기다리고 있다. 양성 판정을 받은 멤버들은 재택 치료를 위한 격리·휴식을 취하고 있다. 음성 판정을 받은 우빈, 원진은 자가 격리 중”이라고 설명했다.

크래비티는 22일 예정된 정규앨범 파트 2 ‘리버티 : 인 아워 코스모스’ 발매를 연기한다.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치료에 전념할 예정”이라며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린다. 멤버들의 건강 회복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13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역대 최다인 5만6431명이다.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나흘째 5만명대를 기록했다.

그룹 ‘2AM’은 멤버 4명 중 3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전날 조권에 이어 멤버 임슬옹·정진운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세 사람은 백신 3차 접종까지 마친 상태였다. 9년 만의 단독 콘서트도 취소했다. 이 외 그룹 ‘세븐틴’ 멤버 원우, ‘블랭키’ 이영빈·김태우·박동혁·박시우, ‘T1419’ 건우 등이 확진됐다.

associate_pic

크래비티

◎지오아미 코리아 plain@gioami.kr

Categories: BEHIND

Tags: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