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출신 하동근, 인생작 ‘꿀맛이야’ 발표

올해 최고의 시청률을 올리고 있는 ‘내일은 미스터 트롯’ 출신 하동근이 가수로 정식 데뷔했다.

하동근은 15일 낮 12시 디지털 싱글 ‘꿀맛이야’를 발표하며 본격적인 가수 행보에 나선다.

하동근은 인스타그램에서 감사하다. 내일은 꿀맛이다가 발매 하는 날이다. 최선을 다하겠다고 심정을 밝혔다.

그는 ‘미스터 트롯’의 101팀 중 ‘직장부’ 참가자로 나서 눈도장을 찍은 남해 출신 청년. 담배공장 3교대 생산직 노동자로 ‘미스터 트롯’에 도전해, ‘직장부’ 소속으로 출전했다. 당시 하동근은 정승제, 안성훈, 최윤하, 정호 등 ‘죽음의 조’에서 가수 진성의 ‘안동 역에서’를 불러 13인의 마스터들로부터 무려 12개의 ‘하트’(합격)를 받았다. 아깝게 올하트는 못받았지만 ‘안동 역에서’ 원곡자인 진성으로부터 “장차 크게 될 가수”라는 극찬을 들어 노래 실력을 인정받았다. 이에 용기를 낸 하동근은 지난해 말, 담배 공장을 퇴사했고 이후 앨범 준비 작업에 들어가 ‘꿀맛이야’를 발표하게 됐다.

‘꿀맛이야’는 장윤정, 박현빈, 윙크 등의 앨범을 프로듀싱하고 ‘앗 뜨거’ ‘부끄부끄’ 등 히트곡을 탄생시킨 김재곤 작곡가가 만든 경쾌한 리듬의 세미 트로트곡이다.

 

사랑하는 연인과 함께 먹는 삼시 세끼가 꿀맛이라는 재치 넘치는 가사와 신나는 록사운드에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한번 들으면 잊혀지지 않고 엔돌핀을 자극하는 곡. ‘꿀맛이야’는 지니뮤직 등 각종 음원사이트 및 하동근의 유튜브 채널 ‘트롯오빠’를 통해 공개된다.

음원 발표에 앞서 하동근은 재치 넘치는 티저 영상도 선보였다. 40초 분량의 이번 티저 영상에는 많은 톱스타들이 하동근을 위해 힘을 보태 눈길을 끈다. 국민 가수 배일호, ‘미스 트롯’으로 제2의 전성기를 맞고 있는 트로트 여신 김양, ‘미스터 트롯’의 ‘직장부’에 함께 출전한 가수 정호, 유튜브 ‘워크맨’에서 방송인 장성규와 찰떡 호흡으로 화제를 모은 방송인 김민아, 개그우먼 이태영, 김상희, 방송인 하지혜, 이해솔, 오들희 등이 총출동했다.

하동근은 “평범한 공장 근로자에서, 내 이름을 내건 가수가 된다는 사실이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 ‘미스터 트롯’을 통해 맺은 인연 모두가 소중하고, 이번 데뷔곡 ‘꿀맛이야’를 통해 전국민에게 신명과 흥을 전파하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하동근은 현재 국악방송 ‘소리를 배웁시다’에 고정 패널로 출연 중이며, 유튜브 채널 ‘트롯 오빠’를 통해 ‘미스터 트롯’ 출신 가수들과 다양한 컬래버레이션 영상을 선보이고 있다. 채널 오픈 한 달여 만에 누적 조회 수 100만 뷰를 넘어서는 등 신흥 트롯 채널로 주목받고 있다.

 

카테고리: K-POP

태그: ,,

댓글이 삭제되었습니다.

Bitnam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