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김흥국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을 공개 지지해 온 가수 김흥국이 자신이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는 소문에 입을 열었다. 김흥국은 지난 12일 KBS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 전화연결로 출연했다. 김흥국은 이번 대선 때 윤 당선인을 공개 지지하며 열성적으로 유세에 나선 바 있다. DJ 주진우가 "혹시 자리 이야기 안 나오냐. 문체부 장관이나 출마나"라고 언급하자 김흥국은 "그 이야기 지라시에서 떠돌고 다니는 거 나도 봤다. 거기 내 이름과 얼굴이 있던데, 난 그런…
Read More

가수 김흥국(59)이 자신의 성폭행 혐의에 대해 ‘무혐의 결정’이 나오자 이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김흥국은 9일 소속사 들이대 닷컴의 보도자료를 통해 “두 달 가까이 정말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냈다. 노고산에 있는 흥국사에서 매일 참배하며 마음을 달랬다. 뒤늦게라도 사실이 밝혀져, 기쁘고 홀가분하다. 끝까지 믿어준 가족과 팬들, 그리고 힘들고 외로운 시간 속에서도 격려하고 위로해주던 선후배 동료들에게도 너무 감사하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그러나 수십년간 쌓아온 명예와 일터가 무너진 것은 어디서…
Read More

가수 김흥국이 이번엔 폭행죄와 손괴죄로 피소됐다. 대한가수협회장인 그는 협회와 관련해 잇딴 구설에 오르며 곤욕을 치르고 있다. 박일서 전 대한가수협회 수석부회장은 최근 “김흥국으로부터 폭행을 당해 상해를 입었다”며 영등포 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에 대해 김흥국측은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소속사 들이대 닷컴 관계자는 26일 “서로 밀치는 과정에서 일아난 일”이라고 반박했다. 김흥국측에 따르면 지난 20일 대한가수협회 전국지부장 회의 과정에서 일어났다. 협회 건물 지하 식당에서 전국 지부장 20~30여 명이 모였고,…
Read More

가수 김흥국이 자신을 둘러싸고 인 성폭행 혐의에 대해 결백을 주장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성폭행 논란에 휩싸인 김흥국 사건을 전했다. 김흥국은 지난 5일 이뤄진 검찰 조사에 앞두고 "성폭행, 성추행은 사실무근이다. 내가 그렇게 세상을 산 사람이 아니다. 사실무근이고 허위사실이다. 한 점 부끄럼이 없다. 제가 이런 사람이 아닌데 왜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 모르겠다"고 심경을 토로했다. 그는 이어 "미투도 아니고 성폭행도 아니다"고 재차 강조했다. 김흥국은 지난달…
Read More

“성폭행을 당했다.” “사과 한 마디 없었다.” 가수 김흥국과 성폭행 피해 주장 여성간의 진실 공방이 날이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다. 해당 사건을 처음으로 보도했던 MBN측은 김흥국의 육성 파일까지 공개해 논란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이번 논란은 그간의 ‘미투’와는 상당히 다른 양상을 띄고 있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왜일까. MBN '뉴스8'측은 지난 20일 ‘김흥국이 두 차례의 성폭행을 두고 아름다운 추억이라고 말했다’는 보도와 함께 A씨와의 술자리에 대해 이야기…
Read More

“깨어보니 알몸이었다.” “억지로 술을 먹였다.” 또 한 번의 충격적인 미투 폭로가 가요계를 강타했다. 친근한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웃고 울리던 김흥국이 그 주인공이라 충격은 더욱 컸다.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A씨는 방송국을 찾아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고, 이는 적잖은 파장을 줬다. 하지만 피해자의 용기 있는 고백에도 ‘사건을 속단해선 안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왜일까. MBN ‘뉴스8’는 지난 14일 방송을 통해 김흥국의 성폭행 의혹이 보도했다. 인터뷰를 통해 익명을 요구한 30대 여성 A씨는…
Read More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윤명선, 한음저협)가 사단법인 대한가수협회에 문화발전기금으로 2천만 원을 쾌척했다. 연예 및 매니지먼트를 포함한 국내 문화예술계 발전을 위해 별도로 예산을 편성하고 지원해왔던 한음저협 윤명선 회장은, 2일 대한가수협회를 방문하여 가수협회 김흥국 회장과 이혜민 상임부회장에게 문화발전기금 전달식을 실시했다. 서울 영등포에 소재한 대한가수협회는 대한민국 가수들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설립된 단체로 전국 13개의 지회를 두고 있으며, 현 김흥국 회장을 비롯하여 가요계를 이끌어온 원로 가수부터 찬열(EXO), 태연(소녀시대), 이홍기(FT 아일랜드) 등…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