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저소득층에

    ▲ 사진제공 = 인컴퍼니 [GIOAMI KOREA=김지은 기자] 배우 유진이 신년을 맞아 훈훈한 기부 소식을 전했다. 유진의 소속사 인컴퍼니는 “유진이 지난해부터 공식 브랜드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켈로그와 함께 굿네이버스, 인천시 연수구청, 서울시 송파구청, 김포시 복지재단 등을 통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 이웃들에게 약 10만 인분에 달하는 시리얼 제품을 기부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라고 밝혔다. 유진은 “코로나 19가 계속되며 큰 어려움을 겪고 있을 이웃들을 돕기 위해 나눔 활동에 참여하게 됐다. 작은 정성이 이웃들에게 힘이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유진은 평소에도 아동복지에 지속해서 관심을 가지고 꾸준한 선행을 펼쳐왔다. 어린이 동화책 번역, 출간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고 있고 내레이션 재능 기부, 아동학대 국민 감시단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선한 영향력을 실천 중이다. 지난해에는 소속사 인컴퍼니와 함께 결식아동에게 건강한 한 끼를 선물하는 기부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저소득층 청소년에게 생리용품을 기부하는 등 소속사와 함께 꾸준히 선행에 앞장서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유진과 함께 사회 취약 계층을 위한 기부와 봉사를 이어가며 인컴퍼니의 손길이 닿는 곳마다 '선한 영향력'이 전파될 수 있도록 성숙한 기부 문화 정착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인컴퍼니는 배우 매니지먼트를 중심으로 한 종합미디어 회사로 소속 배우들과 함께 지속적인 기부활동을 진행하며 선한 영향력을 실천하고 있다. 인컴퍼니에는 배우 유진, 기태영, 박탐희, 김중돈, 지주연, 김도현 등이 소속되어있다. 한편, 유진은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종영 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저작권자 © GIOAMI 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Read More